Sarangs Family News - 행복한 춘천 만들기


1) 월요일 남춘천역 새벽 친절봉사

 

아직 어둠이 가시지 않는 새벽 출근길... 
특히 월요일 새벽은 일주일의 무게를 담은 듯 무겁기만 합니다.

 

사랑의교회는 월요일 새벽 5시 45분 
따뜻한 차와 초코파이를 가득 담은 바구니 하나를 들고 남춘천역으로 갑니다.

“따뜻한 차 한잔 하세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전해드리는 차와 초코파이를 안 받으실때도 있지만 전하는 인사에 작게나마 반응하시는 분들의 마음은 전해집니다.

 

2) 화요일 샌드위치 봉사

 

매주 화요일은 새벽부터 집사님들의 분주한 손길로 교회를 밝힙니다.
샌드위치 40~50개를 엄마의 손맛으로 맛있게 만들고 정성스럽게 포장을 한 뒤 도청 앞으로 갑니다.

우리가 사는 춘천 지역을 위해 일하시는 분들에게  위로와 힘이 되고자 시작한 봉사활동은  아침을 거르고 출근하시는 분들에게는 든든한 아침식사가 되고 누군가에게는 위로와 격려가 됩니다.

 

3) 목요일 퇴계동 붕어빵 봉사

 

목요일 오후 2시에는 교회 주변 인근상가를 다니며 붕어빵 봉사를 합니다.
벌써 4년이 되어가는 목요 붕어빵 봉사는 점심장사를 끝내고 한 숨 돌리시는 사장님들에게 반가운 간식이 되어 내심 목요일을 기다리신다며 웃는 얼굴로 반겨주십니다.

 

0 댓글